통영시약사회


TOTAL ARTICLE : 9, TOTAL PAGE : 1 / 1
통영의 유적지: 통제영 문화유적(착량묘)
 운영자  | 2007·04·14 01:06 | HIT : 465 | VOTE : 191
 
 
지정번호 l 기념물 제13호
지정년월일 l 1974년 2월 16일
소재지 l 통영시 당동 8
문의처 l 착량묘 055) 641-0295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노량해전에서 순국하고 전란이 끝난 이듬해인 선조 32년(1599) 수군들과 이곳 주민들이 공의 충절과 위훈을 후세에 길이 전하고자 판도가 바라보이는 착량언덕에 초옥을 짓고 공의 위패를 모시어 춘추향사와 기신제를 모시었으니 이것이 이충무공 사당의 효시이다. 그후 고종 14년(1877) 공의 10세손 이규석 제198대 통제사가 초가집을 기와집으로 고쳐 짓고 그 이름을 착량묘라 하였으며, 이때 호상재도 같이 지어 지방민의 자제들을 교육시켰다.
착량묘는 비바람으로 퇴락된 채 오랜 세월을 견디어 오다가 1974년 도지정기념물로 지정되자 그해부터 1985년까지 5차례에 걸쳐 정화사업을 벌여 동재와 고직사, 외삼문, 일각문을 신축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사당은 정면 3칸, 측면 1칸의 맞배지붕의 목조건물로 기둥머리에 포작을 두지 않은 매우 검박한 형식의 건물이다. 화강석을 잘 다듬어 만든 장대석기단과 원형정평주초는 원래의 것이 아니라 1974년 개축시에 만든 것이다.
서재는 2칸의 마루와 한 칸의 방으로 된 팔작지붕건물로 본래 강학용의 건물이거나 향사를 준비하는 용도로 지어졌을 것으로 추정된다. 동재는 서원의 양식을 갖추기 위해 일부러 축조한 것으로 보이나 건물형식이나 건축법식상 호상재와 차이가 많다.
착량묘는 현재 재단법인 통영충렬사에서 관리하고 있으며, 이곳에서 매년 음력 11월 19일 기신제를 봉행하고 있다.

운영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려요.


  
  통영의 유적지: 통제영 문화유적(통제영지)  운영자 07·04·14 543 186
  통영의 유적지: 통제영 문화유적(충렬사)  운영자 07·04·14 476 19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
Copyright H.S.W. All rights resreved (Designed by H.S.W.)